창문 너머로 다가온 태풍 ‘너구리’

태풍 너구리가 제주 남서쪽 300키로까지 왔다던데, 바람이 약간 세다는 것뿐 아직은 괜찮다. 까짓 내일 아침이면 통과한다는데 금방이지. 외려 기대에 못미치는 면도 있다.

** 제주는 한라산에 의해 동서남북의 날씨가 분명하게 갈리는 특성이 있다. 즉, 남서쪽 날씨가 궂어도 북동쪽은 비교적 얌전한 날씨인 편이 많다.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
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